All posts tagged 카톡:ev69 화성

문 대통령은 “김 위원장과 나는 지

문 대통령은 “김 위원장과 나는 지난 4·27 판문점에서 만나 뜨겁게 포옹했고, 한반도에서 더 이상 전쟁은 없을 것이며 새로운 평화의 시대가 열렸음을 8천만 우리 겨레와 전 세계에 엄숙히 천명했다”며 “또 우리 민족의 운명은 우리 스스로 결정한다는, 민족 자주의 원칙을 확인했다”고 말했다. 아울러 “남북관계를 전면적이고 획기적으로 발전시켜 끊어진 민족의 혈맥을 잇고 공동번영과 자주 통일의 미래를 앞당기자고 굳게 [...]

◇ 조선의 왕에서 죄인으로 조선

◇ 조선의 왕에서 죄인으로 조선왕조실록에 따르면 조선조 대표적인 지식인 4천여명 중 700여명이 유배형을 경험했다. ‘벼슬에 오른 사람 치고 유배 길에 오르지 않는 사람이 없다’라는 말이 생길 정도로 조선 시대 많은 지식인이 유배 길에 올랐다. 유배 거리는 죄인의 거주지로부터 유배지까지 2천리(785.4㎞), 2천500리(981.1㎞), 3천리(1천178㎞) 3등급으로 나눠 적용됐다. 죄를 무겁게 물수록 유배지의 거리가 멀었다. 조선 시대 전국적으로 유배지가 [...]

송고(서울=연합뉴스) 강성철·김인

송고(서울=연합뉴스) 강성철·김인국 월드옥타 명예기자(선양) = 중국 랴오닝성 푸순시 신한민속촌(촌장 김관식)은 추석을 앞두고 송편 솜씨를 겨루고 국악 공연을 펼친 ‘한가위 한마당’ 축제를 열었다고 17일 밝혔다. 주선양한국총영사관, 한국관광공사 선양지사, 한중교류문화원, 동북3성한인연합회, 재선양대한체육회 등의 후원으로 지난 15일 열린 이 행사에는 푸순시·선양시 조선족 노인협회, 요녕민족사범고등학교, 선양시 조선족제2중학교 학생과 졸업생 등 8개 단체에서 조선족 200여 명이 참가했다. 참가자들은 송편을 빚어서 [...]

문 대통령과 북측을 대표한 최 부

문 대통령과 북측을 대표한 최 부위원장은 각각 삽으로 흙을 세 차례씩 뿌린 데 이어 ‘번영의 물’로 이름 붙여진 물을 줬고, 참석자들은 박수로 기념식수를 축하했다. 문 대통령은 “이 나무가 정말 무럭무럭 자라고, 꽃도 풍성하게 피우고, 결실을 맺고, 그것이 남북관계 발전에 함께할 수 있기를 바란다”고 말했다. 최 부위원장은 “나무를 가져오신 사연을 담아 (표지석에) ‘평양 방문을 기념하며’라고 새겼다”고 [...]